등교 전 모든 학생은 건강상태 자가진단하세요.

충북교육청, 나이스 설문조사시스템을 활용한 학생건강상태 자가진단 운영
이현진 기자
news@thesegye.com | 2020-05-11 17:00:14

[충북=세계타임즈 이현진 기자] 충청북도교육청(교육감 김병우)은 등교 전 모든 학생은 등교·출근 전 자가진단을 해서 자신의 건강상태를 학교에 제출해야 한다고 밝혔다. 

 

 도교육청에 따르면 5월 13일(수) 순차적으로 등교하는 고3학생들을 시작으로 도내 모든 초등학교 1학년~ 고등학교 3학년 재학생과 교직원들은 건강상태를 자가 진단해야한다. 

 

 도교육청은 등교수업 시작 1주일 전 ~ 종료 시 까지 등교 전 나이스(NEIS) 설문조사시스템과 SNS(URL)를 연계한 ‘학생 건강상태 자가진단`을 실시하고 있다. 

 

 모든 학생은 등교 1주일 전부터 매일 가정에서 건강관리 상태를 자가진단하고서 이를 모바일(스마트폰, 태블릿 등)이나 컴퓨터 등을 통해 학교에 알려야 한다. 

 

 자가진단은 △발열 여부 △기침·인후통·호흡곤란·설사·메스꺼움 등 증상 여부 △14일 이내 해외여행 여부 △동거가족의 최근 14일간 해외여행 여부 △동거가족 중 자가격리자 여부 등 5개 항목으로 구성됐다. 

 

 참여방법은 담임 교사가 발송한 `자가진단` 참여 안내문에 표기된 URL 링크주소를 클릭하면 `학생 건강상태 자가진단` 화면으로 바로 이동, 자가진단 문항에 응답하고 [제출] 버튼을 클릭하면 설문이 완료되고 응답 내용에 따라 “등교가능” 또는 “등교중지” 안내문을 자동으로 알려준다. 

 

 해당 설문문항 가운데 하나라도 문제가 있을 경우 등교나 출근이 금지된다. 다만 이로 인해 등교를 하지 못한 학생은 출석 인정을 해주기로 했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코로나19 학교 내 전파 방지로 학생, 학부모, 교사 모두 등교수업이 안전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