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로컬핫뉴스] 충주시, 쓰레기 수거 대책 마련을 위한 간담회

- 직영환경관리원 – 생활쓰레기 수거·운반업체, 청소환경 변화 앞장
이현진 기자
news@thesegye.com | 2020-05-27 15:31:30

[충주시=세계타임즈 이현진 기자] 충주시는 지난 27일 충주시 직영 환경관리원 및 생활쓰레기 수거‧운반 대행업체별 현장 책임자와 ‘쓰레기 수거 대책 마련을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

시는 지난 2017년부터 문전 수거 방식으로 생활쓰레기를 수거해 왔으나 수거 시간 지연 및 골목 청결 저해 등의 문제로 민원이 지속해서 증가해 왔다.
 

 

이로 인해 충주시 직영 환경관리원과 생활쓰레기 수거‧운반 환경관리원 간 ‘재활용 쓰레기 수거’ 문제를 놓고 상반된 의견을 내놓으며 갈등을 빚고 있었다.

이에 시는 직영 환경관리원과 생활쓰레기 수거‧운반업체와의 업무 협업을 위한 간담회를 통해 환경관리원들 간 원활한 소통의 장을 마련함으로써 깨끗한 도시환경 조성과 청소환경 변화에 앞장서기로 했다.

또한, 충주시 직영 환경관리원과 생활쓰레기 수거‧운반 대행업체별 현장책임자와 처음으로 갖는 간담회를 통해 업체별 쓰레기 수거관리 정책을 공유하고 토의하는 등 근본적인 해결방안을 모색하는 자리가 됐다.

㈜중부환경 노종성 대리는 “깨끗한 청소환경 변화를 위한 적극적인 교육‧홍보와 시민들의 인식 전환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환경관리원들의 애로사항 청취, 의견 수렴 등 소통을 통해 깨끗하고 쾌적한 충주를 만드는 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서병열 환경수자원본부장은 “이날 간담회 자리가 쓰레기 수거.처리.발생 억제를 위한 관계기관 간의 역할 분담으로 이어져 청소환경을 변화시킬 수 있는 협업시스템을 구축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