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로컬핫뉴스] 서초구, LED로고젝터로 감성자극해 쓰레기 무단투기 막는다

* 이제 양심을 버리지 마세요~
- 뒷골목 쓰레기 무단투기 상습지역 15곳에 LED로고젝터 설치
- 양심에 호소하는 문구와 함께 야간 조명효과로 범죄예방에도 도움
- 무단투기 CCTV 설치에 이어 올바른 쓰레기 배출문화 정착에 기여
이장성
news@thesegye.com | 2020-10-17 13:12:16

 

▲ 송출 모습

 

 

[서초구=세계타임즈 이장성 기자] 서울 서초구(구청장 조은희)는 어두운 골목길에 빈번이 발생하고 있는 쓰레기 무단투기를 방지하기 위해 관내 상습무단투기지역 15곳에 LED로고젝터를 설치했다. 

 

구는 유동인구가 많고 야간에 쓰레기 무단투기가 잦은 85개소 중 15개소를 선정하여 양심에 호소, 감성을 자극하는 무단투기 방지 문구 4종류의 로고젝터를 순차적으로 바닥에 송출한다. 점등타이머가 내장되어 있어 일몰 후 보안등이 점등시간에 맞춰 자동으로 커지고 해가 뜨면 꺼지게 된다.  

 

로고젝터는 필름에 빛을 투사해 벽이나 바닥 등 원하는 장소에 이미지와 문자를 투영하는 방식으로 어두운 골목길 범죄예방 등 환경 개선에도 도움을 주는 신개념 LED 홍보장치다. 

 

LED로고젝터 송출 이미지

 

이번 LED로고젝터 설치는 무단투기에 대한 주민들의 경각심을 일깨우고 올바른 쓰레기 배출문화 정착과 어두운 골목길을 밝히는 조명효과로 범죄예방에도 도움이 되는 등 일석삼조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구는 무단투기 감소효과가 나타나면 내년에 상습무단투기지역 중 이동 설치 운영하거나 추가 설치해 관내 50곳에 설치된 무단투기 감시 CCTV와 함께 무단투기 방지효과를 극대화할 계획이다. 

 

조은희 구청장은 “쓰레기 무단투기 근절은 성숙된 주민의식을 통해 가능하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무단투기 단속과 함께 다양한 홍보 및 계도를 적극 추진하여 올바른 쓰레기 배출문화를 정착시키겠다.”고 말했다. 

 

[ⓒ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