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 북부센터, 별내동 개청

-골목상권 종합지원 전담 센터 유치로 지역경제 활성화 기여
-경기도 1호 신설 공공기관 ‘별내’ 입주 환영
조원익 기자
news@thesegye.com | 2020-01-22 12:58:02


 [세계타임즈 조원익 기자]김한정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경기 남양주을)은 21일 소상공인과 골목상권에 대한 종합지원을 전담하는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 북부센터가 남양주 별내동에 개청한다고 밝혔다.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이하 진흥원)은 민선 7기, 경기도의 1호 신설 공공기관으로, 광역지방자치단체 최초로 소상공인과 전통시장 등 골목상권 활성화를 위해 설립되었다.

 진흥원은 경기도를 3개 권역으로 나누어 북부센터(남양주 별내동), 남동센터(광주시 경안동), 남서센터(시흥시 정왕동)를 설치하고, 이들 센터를 중심으로 지역 특성에 맞는 맞춤형 지원을 제공해나갈 예정이다.

 남양주 별내는 경기북부 지역 가운데, 지하철 4, 8호선과 향후 GTX-B 신설 등 사통팔달의 접근성과 소상공인을 위한 주변 편의시설 등 뛰어난 입지조건을 갖췄으며, 왕숙 신도시 입주 등 각종 개발계획이 예정되어 있어 경기도로부터 최종 선정되었다.

 북부센터는 상업분석, 컨설팅, 상권활성화, 사업정리 등 창업-성장-폐업-재기에 이르는 생애주기별 원스톱(One-Stop) 지원하여 골목상권의 어려움을 최일선에서 지원한다.

 김한정 의원은 “경기도 1호 신설 공공기관을 별내로 선정한 이재명 경기도지사에게 감사드린다”며,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의 별내 개청은 경기북부지역 상권이 활력을 얻고 소상공인에게 희망을 전하는 가뭄의 단비 역할을 해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열심히 일하는 서민들과 자영업자, 소상공인 모두에게 피부에 와 닿는 맞춤형 지원을 해나가겠다”고 밝혔다. 

 

 

 

[ⓒ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